트렌드

[트렌드 카피] 2016 레드카펫 ‘테일러드 재킷’, 정연 루나 최여진 ‘섹시 코드’
2016. 12.29(목) 17:14
트와이스 정연, 최여진, 에프엑스 루나
트와이스 정연, 최여진, 에프엑스 루나
[시크뉴스 한숙인 기자] 테일러드 재킷은 머스큘린 젠더리스 등 굳이 거창한 패션용어를 들먹이지 않아도 여성들에게 없어서는 안 될 스테디셀러다.

테일러드 재킷은 오랜 시간 여성들에게 길들여진 탓에 본연의 ‘남성적’ 요소가 중화되는 과정을 거치기는 했으나, 어깨의 직선각과 더블버튼처럼 남성적 느낌이 살아있을수록 스타일 지수가 높아진다.

어떤 옷에도 잘 어울리는 테일러드 재킷은 특히 전혀 다른 성이 만난 지점에서 나오는 도발적 섹시미가 시선 집중 효과를 유발한다. 이처럼 다재다능한 테일러드 재킷의 매력이 폭발하는 것은 레드카펫이다.

드레스로 채워지는 레드카펫에서 테일러드슈트를 입은 여자 셀러브리티는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으로 시선을 한 몸에 받는다. 여기서 한 발 나아가 마치 재킷 하나만 입은 듯 미니드레스로 연출하면 시크지수 200의 섹시미가 발산된다.

대세 걸그룹 트와이스 정연은 SBS 연예대상에 허벅지까지 내려오는 더블브레스티드 재킷을 단추를 채워입어 블랙 미니드레스 효과를 냈다. 여기에 가는 스트랩 슈즈와 초커로 마무리해 남성과 여성을 뒤섞어 시크 섹시룩을 완성했다.

미니드레스 같은 연출법에서 한 단계 수위를 낮춰 최여진처럼 두툼한 블랙 재킷에 블랙 이너웨어를 스타일링 한 후 발목양물과 앵클부츠를 신으면 각선미를 아슬아슬하게 드러내면서도 데일리룩처럼 보이는 웨어러블한 연출이 가능하다.

더 수위를 낮춰 에프엑스 루나처럼 이너웨어로 입는 스커트 혹은 팬츠를 재킷보다 짧은 것을 선택하면 상황에 따라 각기 다른 옷을 입은 듯한 반전 효과를 낼 수 있다. 루나는 여기에 싸이하이부츠를 신어 남성적인 재킷을 섹시하게 마무리했다.

[한숙인 기자 news@fashionmkco.kr/ 사진=권광일 기자, 티브이데일리 제공]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home/chicnews/public_html/_read_db.php on line 187
키워드 : 레드카펫 드레스 | 에프엑스 루나 | 트와이스 정연
[5분 인터뷰] ‘슬감’ 문래동 카이스트…
[스타일리스트 say] ‘흑기사’ 장미희…
[이슈 위클리] 워너원 박지훈 박우진 ‘…

이슈포토

어깨 슬쩍 오프숄더
원피스 로망 혹은 원망
"바람의 여신" 바람과 함께하는 스타…
팬츠슈트 vs 스커트슈트
로맨스 위 브로맨스
2016 셔츠전성시대
천차만별 남자슈트
알듯 모를 듯 커플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