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렉션

펜디 2017 FW 밀라노컬렉션, 다채로운 컬러 입은 ‘퍼’의 변주
2017. 03.03(금) 17:38
시크뉴스 포토
[매경닷컴 시크뉴스 조혜진 기자] 펜디(FENDI) 2017 FW 컬렉션이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공개된 가운데 새초롬한 남자들이 묵직한 퍼 코트를 입고 줄지어 등장했다.

이번 시즌 펜디 컬렉션에서는 도톰한 퍼 소재에 컬러를 입혀 재기발랄한 룩을 완성했다. 쨍한 옐로부터 블루, 레드, 핑크, 주황까지 다양한 컬러감으로 브랜드 아이덴티티를 드러냈다.

초록, 핑크, 블루, 레드 등 다양한 퍼 트리밍 롱 코트나 회색 롱 코트에 칼라, 슬리브에 퍼를 덧대는 룩을 연출하는가 하면 옐로 재킷에 칼라만 퍼를 더하는 심플한 룩 또한 빠지지 않았다.

그런가하면 비니, 가방, 장갑 등 소품에 집중한 모습. ‘LOVE’, ‘TRY’, ‘FENDI’ 등 로고 플레이를 하는 비니나 퍼 토트백, 백팩과 핸드백 모두 활용 가능한 핑크 퍼 백 등 다양한 방향으로 변주를 시도했다.

[조혜진 기자 news@fashionmk.co.kr/사진=AP 뉴시스]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스타 직격톡] 블랙리스트 문성근 김여진…
“엑소부터 워너원까지”, 레드카펫 vs무…
다이아 정채연부터 트와이스 나연까지, 가…

이슈포토

"바람의 여신" 바람과 함께하는 스타…
스웨터 vs 스웨트셔츠
보고 싶잖아 "그거"
트렌치코트 딜레마
설렘 가득한 웨딩
천차만별 남자슈트
데님 핫 트렌드
알듯 모를 듯 커플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