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프리즌’ 한석규, 악인 연기 소감 “본능적으로 쉽지 않을 것 알았다”
2017. 03.14(화) 16:30
시크뉴스 포토
[시크뉴스 최정은 기자] 배우 한석규가 영화 출연 계기와 소감을 밝혔다.

영화 ‘프리즌’(감독 나현, 제작 쇼박스)의 언론시사회가 나현 감독, 배우 한석규 김래원 정웅인 조재윤 신성록 등이 참석한 가운데 서울 중구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14일 오후 2시에 열렸다.

한석규는 "순서로 보면 이 작품이 먼저였다. 지난해 이맘때 쯤 (영화를) 찍었다"며 "이후 드라마('낭만닥터 김사부')를 찍었는데 드라마가 먼저 방송됐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프리즌' 익호는 나쁜 사람이다. 본능적으로 시나리오를 보고 구현해 내기가 쉽지 않겠다고 느껴졌다"며 "이번 인물이 쉽지 않은 무대, 역할이겠다고 생각했다. 직업이 배우니 한 번 해보자고 생각했다"고 출연 계기를 설명했다.

그는 또 "'내가 안주하는 것 아닌가' 하는 생각을 많이 하는데 많은 배우들과 함께 하니까 다른 배우들이 잘 채워나갈 테니 '나나 잘 하자' 생각하고 했다"며 "영화를 보니 개인적으로는 아쉽다. 연기자로서의 마음이다. 다음에는 더 완성해 나갈 것"이라고 영화를 본 소감을 전했다.

‘프리즌’은 감옥에서 세상을 굴리는 이들의 절대 제왕과 새로 수감된 전직 꼴통 경찰의 범죄 액션. 밤이 되면 죄수들이 교도소 밖으로 나가 완전범죄를 만들어낸다는 설정으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다룬다. 한석규 김래원 정웅인 조재윤 신성록 이경영 강신일 김성균 등 충무로 베테랑 연기파 배우들이 출연한다. 오는 23일 개봉

[최정은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티브이데일리 제공]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home/chicnews/public_html/_read_db.php on line 179

이슈포토

원피스 로망 혹은 원망
팬츠슈트 vs 스커트슈트
스웨터 vs 스웨트셔츠
설렘 가득한 웨딩
트렌치코트 딜레마
2016 셔츠전성시대
어깨 슬쩍 오프숄더
보고 싶잖아 "그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