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

김선아 “‘품위 있는 그녀’, 삼순이 넘는 캐릭터 보여줄 것” [시크포토]
2017. 03.16(목) 10:33
시크뉴스 포토
[시크뉴스 김지연 기자] 배우 김선아가 새 드라마 ‘품위 있는 그녀’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한 패션 매거진은 16일 김선아의 화보와 인터뷰를 공개했다.

화보 속 김선아는 짧은 커트머리를 완벽히 소화하며 세련된 매력을 발산해 눈길을 끌었다.

화보 촬영 후 진행된 인터뷰에서 김선아는 최근 마지막 촬영을 마친 사전제작 드라마 ‘품위 있는 그녀’를 언급했다. 그녀는 ‘품위 있는 그녀’로 12년 만에 재회한 김윤철 PD와의 작업을 통해 “감독님은 잘 기억 못하실 수도 있지만, 저한테 이런 말씀을 하셨다. 이 역할로 ‘삼순이’를 넘을 것 같다고. 그걸 만드신 분이 한 얘기니까, 이 역할이 더 매력적으로 느껴졌다”고 말하며 지금까지 시청자들에게 보여주지 않았던 캐릭터를 선보일 것이라는 기대감을 증폭시켰다.

특히 이번 화보를 통해 늘씬한 다리 라인을 선보여 시선을 압도한 김선아는 특별한 자기 관리 보다는 “캐릭터에의 몰입이 저의 외모적인 변화도 만들어 내는 것 같다. 이 사람의 삶을 방해하는 게 싫다. ‘품위 있는 그녀’의 박복자라는 캐릭터는 친구도 없고 누굴 만나서 신나게 놀고 이런 사람이 아니다. 친구들 전화도 일부러 안 받고, 문자나 가끔 하고 안 만나고, 그러다 보면 자연스레 약속도 줄고, 야식을 먹을 일도 줄어들고. 그게 저의 자기 관리라면 자기 관리”라고 답하며 남다른 자기 관리 비법을 공개했다.

김선아는 올 상반기 방송될 예정인 ‘품위 있는 그녀’에서 미스터리한 충청도 출신 요양사 박복자 역으로 출연했다.

[김지연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코스모폴리탄 제공]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키워드 : 김선아 | 품위있는그녀

이슈포토

알듯 모를 듯 커플룩
데님 핫 트렌드
로맨스 위 브로맨스
센치한 블라우스
보고 싶잖아 "그거"
설렘 가득한 웨딩
천차만별 남자슈트
"바람의 여신" 바람과 함께하는 스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