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무한도전’ 7주간 재정비 끝, 더 ‘빵빵한’ 아이디어로 안방극장 컴백
2017. 03.18(토) 16:55
시크뉴스 포토
[시크뉴스 이상지 기자] MBC ‘무한도전’이 7주간의 재정비 시간을 마쳤다.

컴백 첫 방송에서는 지난 7주 동안 멤버들이 무엇을 하며 시간을 보냈는지 그 모습을 리얼하게 보여준다.

본격적인 아이템 촬영을 시작하기 전, 멤버들은 매주 녹화 날마다 만나 팀워크를 다지며 함께 시간을 보냈다. 오랜만에 녹화 스케줄이 아닌, 자유 시간을 가진 멤버들은 편하게 놀면서 재충전을 하고 새로운 아이디어도 만들어냈다.

첫 시작은 양세형의 PC 게임 제안이었다. 아주 오랜만에 PC방을 찾은 멤버들은 PC방 시스템 하나하나에 크게 놀라며, 회원가입부터 쩔쩔매기 시작했다. PC 게임에 재미를 붙인 멤버들은 이어 오락실 게임, 볼링, 보드 게임 등 승부욕을 불태우며 해가 질 때까지 게임을 이어갔다.

재석팀, 명수팀으로 나뉜 멤버들은 승부 결과에 따라 평소 방송에서 볼 수 없었던 다양한 모습까지 보였다. 멤버들이 녹화가 없는 7주 동안 어떻게 놀면서 시간을 보내는지 18일 방송되는 ‘무한도전’에서 만나볼 수 있다.

[이상지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MBC 제공]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home/chicnews/public_html/_read_db.php on line 187
키워드 : 무한도전
[★뷰티철학] ‘더 패키지’ 이연희 “이…
방탄소년단, K-뷰티의 현주소 ‘7인7색…
[스타일리스트 say] ‘무궁화 꽃이 피…

이슈포토

보고 싶잖아 "그거"
로맨스 위 브로맨스
"바람의 여신" 바람과 함께하는 스타…
스웨터 vs 스웨트셔츠
천차만별 남자슈트
설렘 가득한 웨딩
어깨 슬쩍 오프숄더
알듯 모를 듯 커플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