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황금알 미리보기] “얼마 전 민증 검사했다” 김형규♥김윤아 부부의 ‘동안 밥상’ 공개
2017. 03.20(월) 17:46
시크뉴스 포토
[시크뉴스 김다운 기자] 마흔이 넘은 방송인 김형규가 “최근 클럽에 갔는데 주민등록증 검사를 요구했다”고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20일 방송되는 종합편성채널 MBN ‘황금알-고수들의 삼시세끼’ 편에서는 건강 고수들의 실제 밥상 위 식단은 어떤 모습인지 공개하고 각각의 효능을 전한다.

이날 방송에서는 ‘10년 젊어지는 밥상’, ‘중년 남성의 기를 살려주는 밥상’, ‘혈액순환 정신 번쩍 밥상’ 등 신체증상 별 건강에 도움이 되는 삼시세끼를 공개한다. 또한 고수들이 추천하는 한 끼와 더불어 ‘국민 의사’ 이시형 박사의 삼시세끼, 고수들의 봄철 보약까지 다양하게 짚어본다.

특히 이목을 집중시킨 것은 김형규-김윤아 부부의 동안 비법. 이날 가정의학과 박현아 고수의 ‘10년 젊어지는 밥상’이 공개되자 김형규는 “제가 동안인 이유를 찾았다”고 밝혀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어 “얼마 전 클럽에 갔는데 주민등록증을 검사했다”고 덧붙여 주변을 깜짝 놀라게 했다.

김형규가 즐겨 먹는다고 밝힌 ‘10년 젊어지는 밥상’의 주재료는 바로 연어. 김형규는 “저와 아내는 거의 매일같이 연어 요리를 해먹을 정도로 연어 마니아다. 우리 부부의 남다른 동안 비법이 연어 섭취에 있는 것 같다”고 전했다.

이에 박 고수는 “연어에는 불포화지방산이 다량 함유돼 있어 피부 관리에 좋다”고 설명했다. 이 외에도 박현아 고수와 김형규가 공통적으로 즐겨 먹는다는 또 다른 ‘동안 밥상 식재료’의 정체도 방송을 통해 공개된다.

이와 함께 81세의 나이에도 여전히 건강한 모습과 동안 외모를 유지하고 있는 배우 김영옥의 밥상도 공개된다. 김영옥은 “거의 매일 고구마를 섭취한다”고 밝혀 고수들의 호기심을 자극했다.

MBN ‘황금알’은 20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김다운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MBN 제공]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home/chicnews/public_html/_read_db.php on line 185
티아라 ‘승자의 블랙룩’, 섹시+시크 다…
‘프로듀스101 시즌2’ 김상균, 제2의…
[스타 카피] 여자친구 예린 ‘배낭여행족…

이슈포토

팬츠슈트 vs 스커트슈트
천차만별 남자슈트
어깨 슬쩍 오프숄더
2016 셔츠전성시대
트렌치코트 딜레마
데님 핫 트렌드
보고 싶잖아 "그거"
스웨터 vs 스웨트셔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