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크라임씬3’ 정은지 “쉽게 생각한 첫 촬영…캄캄한 심정이었다”
2017. 04.21(금) 16:47
정은지
정은지
[시크뉴스 김다운 기자] 에이핑크 정은지가 ‘크라임씬3’ 촬영 이후 어려웠던 점을 고백했다.

21일 서울시 마포구 상암동 JTBC 사옥에서 종합편성채널 JTBC 새 예능프로그램 ‘크라임씬3’ 제작발표회가 진행된 가운데 장진 감독 방송인 박지윤 배우 이지훈 개그맨 양세형 에이핑크 정은지를 비롯해 윤현준 CP와 김지선 PD가 참석했다.

이날 정은지는 “시즌2를 정말 재밌게 봤었다. 해외 스케줄 할 때마다 다 다운받아서 잠도 안자고 봤다”며 “솔직히 쉽게 봤다. 나도 잡을 수 있겠다고 생각하고 첫 촬영을 했다”고 밝혔다.

이어 “촬영하는 세트장 외에 주변이 깜깜한데 그게 제 마음 같았다. 생각 했던 게 하나도 진행된 것이 없고 스스로 아쉬웠던 촬영이었다”라며 아쉬운 마음을 전했다.

또 “막내로서 보여드릴 수 있는 밝음을 보여드리고 싶다. 어두운 사건들이 많은데 그 와중에도 밝음을 드리고 싶다. 현장도 휘어잡아보고 싶은데 좀 적응을 하고 언니오빠들한테 많이 배우고 나서 도전을 해 보겠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크라임씬3’는 실제 범죄사건을 재구성한 상황에서 출연자들이 직접 용의자 및 관련 인물이 되어, 범인을 밝혀내는 RPG(Role-Playing Game, 역할 수행 게임) 추리예능프로그램이다. 오는 28일 밤 9시 첫 방송.

[김다운 기자 news@fahsionmk.co.kr / 사진=권광일 기자]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home/chicnews/public_html/_read_db.php on line 185
[뷰티인사이더] 나인뮤지스 ‘기억해’ M…
‘컴백’ 마마무의 이유 있는 허세 “눈과…
‘하루’ 김명민 “첫 타임 루프 영화, …

이슈포토

트렌치코트 딜레마
천차만별 남자슈트
2016 셔츠전성시대
어깨 슬쩍 오프숄더
센치한 블라우스
스웨터 vs 스웨트셔츠
설렘 가득한 웨딩
로맨스 위 브로맨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