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웃찾사’ 측, 홍현희 흑인 비하 논란 사과 “클립 영상 삭제…깊이 사과”
2017. 04.21(금) 18:20
시크뉴스 포토
[시크뉴스 김지연 기자] ‘웃찾사-레전드매치’ 제작진이 개그우먼 홍현희의 흑인 분장 논란에 대해 공식 사과했다.

SBS ‘웃찾사-레전드매치’(이하 ‘웃찾사’) 제작진은 21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개그 코너에 대해 제작진의 입장을 말씀 드린다”는 입장을 밝혔다.

‘웃찾사’ 제작진은 “해당 코너의 내용을 신중히 검토하지 못해 시청자 여러분께 불편을 끼쳐드린 점 깊이 사과드린”"며 “해당 클립은 즉시 삭제 조치했으며 향후 제작 과정에서 이와 같은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더욱 주의를 기울이겠다”고 짧게 덧붙였다.

앞서 지난 19일 방송된 ‘웃찾사’의 ‘개그우먼 홍현희’ 코너에서는 홍현희가 온 몸을 검게 분장하고 원주민 흉내를 내며 가족들을 웃기는 모습이 그려져 흑인을 희화화하고 인종차별을 했다는 비난을 받았다. 호주 출신 방송인 샘 해밍턴도 SNS를 통해 이에 대해 불편한 심기를 드러냈으며, 관련 영상 및 사진이 SNS를 통해 퍼지면서 해외 누리꾼들도 거센 비난을 쏟아냈다.

[김지연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SBS 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키워드 : 샘해밍턴 | 웃찾사 | 홍현희

이슈포토

보고 싶잖아 "그거"
로맨스 위 브로맨스
천차만별 남자슈트
2016 셔츠전성시대
스웨터 vs 스웨트셔츠
"바람의 여신" 바람과 함께하는 스타…
원피스 로망 혹은 원망
알듯 모를 듯 커플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