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다만세’ 여진구·이연희·안재현, 청량+몽환 캐릭터 포스터 공개
2017. 07.12(수) 14:56
시크뉴스 포토
[시크뉴스 김지연 기자] ‘다시 만난 세계’의 여진구, 이연희, 안재현이 청량하고 몽환적인 매력을 발산했다.

SBS 새 수목드라마 ‘다시 만난 세계’(이희명 극본, 백수찬 연출) 측은 12일 주연 배우 여진구, 이연희, 안재현의 개인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했다.

‘다시 만난 세계’는 열아홉살 청년과 같은 해 태어난 동갑 친구인 서른한 살 여자, 12년 나이 차이가 나는 동갑 소꿉친구 남녀의 판타지 로맨스를 그리는 드라마다.

3인 캐릭터 포스터에서 여진구는 12년 만에 돌아온 풋풋한 고등학생의 모습으로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극중 여진구는 주민등록상으로는 31살이지만 몸과 마음은 19살인 미스터리한 소년 성해성 역을 맡은 상황. 교복을 입은 채 또렷한 눈망울로 해사한 웃음을 드리우고 있는 얼굴이 아직 세상 물정 모르는 순수함을 간직한 고등학생의 면모를 자아내고 있다. ‘다만세’를 통해 자신의 정체성과 사랑하는 사람들의 행복을 찾아 나서는, 소년 성해성의 모험을 풀어낼 여진구의 활약이 기대감을 모으고 있다.

이연희는 그리움 가득한 눈빛을 한 채, 하늘 끝 어딘가를 쳐다보는 감수성 짙은 모습을 연출, 시선을 자극하고 있다. 이연희는 극중 어느 날 갑자기 사라진 소꿉친구 성해성을 대신해 요리사가 되겠다는 꿈을 지닌 주방 보조 5년차이자 해맑은 말괄량이 정정원 역을 맡아 12년 만에 다시 돌아온 성해성 그리고 자신에게 다가오는 남자 차민준(안재현)과의 예측 불가 ‘삼각 로맨스’를 예고했다.

안재현은 사랑에 적극적인 남자, ‘따도남’으로의 변신을 담아냈다. 하늘을 향해 얼굴을 든 채 그윽하게 눈을 감고 있는, 감미로운 모습부터 공기에 몸을 맡긴 듯 편안해 보이는 표정까지 ‘어른 남자’라는 말이 딱 어울리는 차민준 역을 고스란히 표현해냈다. 잘 나가는 레스토랑의 오너이자 메인 셰프 차민준 역을 맡아 자신의 레스토랑에서 주방보조로 일하고 있는 정정원을 향한 직진 로맨스를 펼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제작사 측은 “‘다시 만난 세계’ 주인공들의 캐릭터 포스터는 한 여름, 판타지 로맨스로 감성을 자극할, 극중 스토리를 상징적으로 담아냈다”며 “첫 방송까지 얼마 남지 않은 ‘다시 만난 세계’에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다시 만난 세계’는 ‘수상한 파트너’ 후속으로 오는 19일 밤 10시에 첫 방송된다.

[김지연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아이엠티브이 제공]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키워드 : 다시만난세계 | 여진구 | 이연희
[방탄소년단 마스터] 방탄 인증 얼굴 차…
[수능 D-DAY] ‘수험생 응원’ 메이…
‘슬기로운 감빵생활’, 예능PD 출신 신…

이슈포토

트렌치코트 딜레마
어깨 슬쩍 오프숄더
보고 싶잖아 "그거"
원피스 로망 혹은 원망
스웨터 vs 스웨트셔츠
로맨스 위 브로맨스
천차만별 남자슈트
"바람의 여신" 바람과 함께하는 스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