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일링

‘워너원’ 황민현 윤지성 배진영 ‘바캉스룩’, 상큼 시크 “워너원 고 Go~”
2017. 08.05(토) 21:31
'워너원' 황민현 윤지성 배진영
[시크뉴스 한숙인 기자] 소년들의 화사한 여름처럼 ‘워너원’ 황민현 윤지성 배진영의 상큼한 컬러의 바캉스룩은 막바지에 접어든 바캉스를 보내는 이들의 여행 욕구를 자극한다.

총 11명의 멤버 중 황민현은 블루 앤 화이트 스트라이프를, 윤지성은 무지개 컬러 스트라이프 패턴을, 배진영은 블랙 앤 화이트 깅엄체크를 더해 롤리팝 컬러의 상큼에 시크를 더해 ‘워너원’만의 독보적 매력을 완성했다.

황민현은 스트라이프 티셔츠와 화이트 티셔츠에 디스트로이드 하프 데님팬츠를 입고 티셔츠와 같은 스트라이프의 야구양말과 오렌지 레드 볼캡으로, 윤지성은 무지개 스트라이프 패턴이 포인트로 들어간 화이트 티셔츠에 핑크 볼캡으로 마무리했다.

배진영은 깅엄체크 하프 팬츠에 화이트 티셔츠와 아웃포켓 핑크 셔츠를 레이어드하고 블랙 베레모로 마무리한 상큼 지수가 살짝 더 높은 바캉스룩을 완성했다.

[한숙인 기자 news@fashionmk.co.kr/ 사진=워너원 인스타그램]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home/chicnews/public_html/_read_db.php on line 187
키워드 : 바캉스룩 | 워너원 인스타그램 | 황민현 패션
[영화의상 STORY] 패피 김민희의 ‘…
[이슈 위클리] 워너원 도시락 논란부터 …
[공유 룩북] ‘도깨비’ 김신의 ‘낭만 …

이슈포토

팬츠슈트 vs 스커트슈트
2016 셔츠전성시대
알듯 모를 듯 커플룩
트렌치코트 딜레마
로맨스 위 브로맨스
설렘 가득한 웨딩
원피스 로망 혹은 원망
천차만별 남자슈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