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나혼자산다·효리네민박·프듀2’, 2017년 올해의 예능 선정
2017. 08.11(금) 08:54
시크뉴스 포토
[시크뉴스 김지연 기자] ‘나 혼자 산다’ ‘프로듀스101 시즌2’ 등이 2017년을 대표하는 예능 프로그램으로 선정됐다.

한국소비자포럼은 지난 달 12일부터 25일까지 ‘2017 올해의 브랜드 대상’ 홈페이지를 통해 2017년을 빛낸 브랜드를 뽑는 대국민 투표를 진행했다.

관계자는 “이번 대국민투표에서 38만 여 명이 투표에 참여하는 등 뜨거운 관심 속에 성황리 종료됐다”면서 “올해는 기존의 형식에서 벗어나 새롭게 예능 트렌드를 주도한 프로그램이 소비자들의 많은 표를 얻었다”고 설명했다.

올해의 싱글라이프 예능에는 MBC ‘나 혼자 산다’가 이름을 올렸다. 독신 남녀와 1인 가정이 늘어나는 세태를 반영한 프로그램으로, 배우 김사랑, 다니엘 헤니 등 혼자 사는 유명인의 일상을 관찰 카메라 형태로 담아 뜨거운 반응을 이끌었다.

올해의 먹방 예능에는 케이블TV tvN ‘수요미식회’가 꼽혔다. 매주 식당에 숨어있는 음식의 역사와 유래, 비하인드 스토리를 들을 수 있는 토크쇼다. 과장된 리액션 없이 출연진들이 음식에 대한 진솔한 토크로 기존 먹방 프로그램과 차별성을 갖는다.

올해의 인문학 예능에는 tvN ‘알쓸신잡-알아두면 쓸데없는 신비한 잡학사전’이 1위를 차지했다. 나영석 PD 사단이 새롭게 선보인 인문학 예능이다. 최고의 지식인 그룹인 ‘인문학 어벤져스’가 모여 국내를 여행하며 다양한 관점의 이야기를 펼쳤다.

이어 올해의 오디션 예능에는 Mnet ‘프로듀스101 시즌2’가 가장 많은 표를 받았다. ‘프로듀스101 시즌2’는 100% 국민의 선택으로 국가대표 아이돌을 선발하는 서바이벌 프로그램이다. 3개월 간의 대장정 끝에 지난 6월 11인조 프로젝트 보이그룹 워너원이 탄생했다.

올해의 욜로 예능에는 종합편성채널 JTBC ‘효리네 민박’이 선정됐다. 제주 소길리에 머물고 있는 가수 이효리가 남편 이상순과 함께 민박집을 운영하는 콘셉트의 예능이다. 복잡한 도심에서 반복된 일상을 살아가는 현대인에게 힐링을 선사했다.

올해의 정치 예능에는 JTBC ‘썰전’이 뽑혔다. 각계각층의 입담가들의 하이퀄리티 뉴스 털기 프로그램이다. 정치 이슈를 보수와 진보 진영으로 나눠 설전을 벌이며 시청자들이 보다 이해하기 쉽게 접근해 토론한다.

이외에도 경제·문화·사회 등 각 부문별로 많은 브랜드가 선정됐으며 이는 다음 달 7일 2017 올해의 브랜드 대상 시상식에서 발표할 계획이다.

15주년을 맞은 올해의 브랜드 대상은 매년 대국민 브랜드 투표를 통해 한 해를 빛낸 최고의 브랜드를 선정하고 시상하는 행사다.

[김지연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한국소비자포럼 제공]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키워드 : 나혼자산다 | 프로듀스101 | 효리네민박
[공유 마스터] 비주얼+연기력 다가진 남…
[뷰티인사이더] 다이아, 일본 애니메이션…
[예능 헤집기] ‘수상한 가수’, 민철기…

이슈포토

보고 싶잖아 "그거"
스웨터 vs 스웨트셔츠
알듯 모를 듯 커플룩
센치한 블라우스
트렌치코트 딜레마
어깨 슬쩍 오프숄더
원피스 로망 혹은 원망
2016 셔츠전성시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