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

JBJ 데뷔 앞둔 ‘켄동빈’ 다카다 켄타X김동한X권현빈 ‘비주얼 뿜뿜’ [시크포토]
2017. 08.24(목) 09:37
시크뉴스 포토
[시크뉴스 최정은 기자] 그룹 JBJ로 데뷔를 앞둔 ‘켄동빈’ 다카다 켄타 김동한 권현빈이 화보를 통해 우월한 비주얼을 뽐냈다.

세 사람은 최근 한 매거진과 진행한 화보를 통해 훈훈한 비주얼을 뽐내며 스포티룩 부터 수트룩까지 다양한 의상을 소화했다.

화보 관계자는 “타카다 켄타 김동한 권현빈이 ‘프로듀스 101’ 시즌2를 함께 하며 친분이 각별해 화보 촬영까지 함께 하게 됐다”며 “하지만 현장에서는 ‘서로 안 친하다’며 남모를 약점을 마구 폭로하기도 했다. 반전 웃음까지 선사한 세 사람의 화보 촬영장이 훈훈해서 화보에도 이 같은 우정이 잘 녹여졌다”고 전했다.

화보 촬영 뒤 세 사람은 라이브 토크쇼도 진행했는데 팬들이 궁금해했던 것 중 하나가 바로 ‘주사’였다.

술버릇에 대해 켄타는 “술자리 기억이 잘 안 나는 편인데 술 마신 다음 날 휴대전화를 보면 카톡과 전화 기록이 많은 편이다. 고치려고 한다”며 웃었다.

김동한은 “술은 잘 마시는 편이다. 소주 한 병을 원샷한 적도 있다. 두 세 병은 마시는데, 술버릇까지는 모르겠고 옆에 있는 사람을 잘 쓰다듬는 편”이라며 켄타의 허벅지를 살짝 터치하기도 했다. 권현빈은 “켄타 형이 진짜 동안이다. 처음에는 동생인 줄 알고 말을 편하게 했다”며 너스레를 떨었다.

‘프로듀스 101’ 시즌2 출신이 뭉친 프로젝트 그룹 JBJ는 워너원에 이어 다음 달 데뷔를 목표로 현재 앨범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포토

[최정은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뷰 제공]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열정같은 소리하고 있네’ 하재관 ‘강제…
‘소리바다 어워즈’여서 더 특별했던 글로…
사랑의 온도 vs 병원선 ‘키스신’, 팩…

이슈포토

트렌치코트 딜레마
알듯 모를 듯 커플룩
천차만별 남자슈트
데님 핫 트렌드
어깨 슬쩍 오프숄더
2016 셔츠전성시대
설렘 가득한 웨딩
팬츠슈트 vs 스커트슈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