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

강하늘, 짧은 머리로 ‘긍정’ 입대 소감 “모든 게 기대된다” [전문]
2017. 09.11(월) 09:58
강하늘
강하늘
[시크뉴스 김다운 기자] 배우 강하늘이 입대를 앞두고 머리카락을 자른 사진과 함께 소감을 전했다.

11일 오전 강하늘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친구들과 함께한 사진을 공개하며 장문의 글을 통해 군입대 소감을 밝혔다. 사진 속 그는 친구들에게 이발을 맡긴 채 웃고 있으며 어느새 짧아진 헤어스타일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그는 “한참 옛날 그때부터 생각했던 건데 ‘내가 군대 갈 때에는 꼭 한 줄씩 내 머리를 밀어 달라 하고 싶다’, 그걸 이렇게 이루게 됐다. 정말 정말 인생에 기억에 남는 순간이었다. 친구들아 너무너무 고맙다”라고 말했다.

이어 “이 인스타그램이 제 인생 20대에 올리는 마지막 인스타그램이 될 것 같다”며 “20대를 돌아보니 여러 가지 일들이 많았더라. 그 시간을 떠올려보니 헛되이 흐르는 시간은 없다는 걸 알게 되는 것 같다. 정말 사랑스런 작품들을 만났고 단 한 작품도 사랑하지 않는 작품이 없다는 건 참 행운이고 뒤를 돌아 봤을 때 웃게 해주는 힘인 것 같다”고 전했다.

또 “지금 이 시간에도 응원해주시고 걱정해주시는 많은 분들이 문자메시지와 전화를 준다”며 “즐거운 마음이면 분명 즐거운 일들이 많을 것 같다. 새로온 환경, 사람, 기운 모든 게 기대되고 즐거울 것 같다. 항상 웃는 2년 보내고 오겠다”고 덧붙였다.

강하늘은 최근 육군 수도방위사령부 헌병대 전문특기병에 지원해 합격했으며 11일 육군 논산 훈련소에 입대에 기초 군사 훈련을 받을 예정이다.

다음은 강하늘 SNS 글 전문

제가 대학에 프레쉬맨이 되었을 때. 이 친구들을 만났습니다.
그리고 대학에서 올드맨이 되어 갈 때 즈음이 동생들을 만나고.
지금 10년 가까이. 그리고 8년 가까이 되어가네요 ㅎ

한참 옛날. 그때부터 생각했던 건데
"내가 군대갈때에는 꼭 한줄씩 내 머리를 밀어달라고 하고싶다."
그걸 이렇게 이루게 되었네요 ㅎ
정말 정말 인생에 기억에 남는 순간 이었습니다 ㅎ 친구들아 너무너무 고맙다.

제가 올리는 이 인스타그램이 제 인생 20대에 올리는 마지막
인스타그램이 될 것 같아요 ㅎ 제가 글을 많이 안올려서..
그리고 다녀오면 30이라.. ㅋㅋㅋㅋ

그리 많은 나이가 아닌 건 알고 있습니다만
20대의 마지막 인스타그램이라는 의미부여를 해 봅니다 ㅎ

20대를 돌아보니 여러 가지 일들이 많았더라구요.
그 시간을 떠올려보니 헛되이 흐르는 시간은 없다는 걸 알게 되는 것 같습니다.
너무 소중한 순간 순간들이 모여있네요 ㅋ 참 재밌고 웃기고 행복합니다.
정말 사랑스런 작품들을 만났고 단 한 작품도 사랑하지 않는 작품이 없다는건
참 행운이고 뒤를 돌아봤을 때 웃게 해주는 힘인 것 같습니다.
제가 걸어온 필모그래피에 뽀뽀를 해주고 싶었습니다.

지금 이 시간에도 응원해주시고
걱정해주시는 많은 분들이 문자메시지와 전화를 주시는데

걱정마십시오.
언제나 세상은 그 사람의 마음상태에 맞게 세상을 보여준다고 합니다.
즐거울 마음이라면 분명 즐거운일들이 많을것같아요^_^

새로운 환경. 사람. 기운. 모든 게 기대되고 즐거울 것 같습니다.
항상 웃는 2년 보내고 오겠습니다ㅋ
아. 사실 이제 2년도 아니지.. ㅋㅋㅋㅋㅋ
저를 알고 제가 아는 모든 분들 현재. 가장 행복하게 지내시길
진심으로 바랍니다!^__^* 그러면 이제 그만.
이 편한 핸드폰과도 잠시만 안녕~~ㅋ

다녀오겠습니다.

[김다운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강하늘 인스타그램]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키워드 : 강하늘
‘열정같은 소리하고 있네’ 하재관 ‘강제…
‘소리바다 어워즈’여서 더 특별했던 글로…
사랑의 온도 vs 병원선 ‘키스신’, 팩…

이슈포토

보고 싶잖아 "그거"
센치한 블라우스
"바람의 여신" 바람과 함께하는 스타…
설렘 가득한 웨딩
알듯 모를 듯 커플룩
2016 셔츠전성시대
어깨 슬쩍 오프숄더
팬츠슈트 vs 스커트슈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