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사회

태풍 ‘탈림’, 오는 16일 ‘슈퍼급’으로 북상…제주도·남해안 영향
2017. 09.13(수) 15:45
시크뉴스 포토
[시크뉴스 김다운 기자] 태풍 탈림을 향한 관심이 높은 가운데, 내일(14일)부터 제주도와 남해안 지역이 간접적인 영향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태풍 탈림은 오늘(13일) 오전 9시부터 타이완 타이베이 동쪽 약 280km 부근 해상에서 중국 상하이 쪽으로 이동 중이다. 탈림은 중심기압 960hPa, 최대풍속 39m/s의 강한 중형급 태풍이다.

태풍의 이동 경로로 볼 때 오는 16일 오전 9시 서귀포 남남서쪽 약 340km 부근 해상까지 올라올 것으로 보이지만 이후 일본 쪽으로 방향을 틀 것으로 예측됐다. 하지만 북상과 동시에 ‘슈퍼급’으로 세력을 확장할 것으로 보여 안심할 수는 없다.

이태풍의 간접 영향으로 인해 내일(14일) 오후부터 제주도에 매우 강한 바람이 불고 물결이 높아져 풍랑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높다. 그 밖의 남해상에서도 바람이 강하게 불고 물결이 높아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각별한 유의가 필요하다.

[김다운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뉴시스 제공]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home/chicnews/public_html/_read_db.php on line 187
[가요 VIEW] 레드벨벳
[이슈 위클리] 워너원 컴백부터 수지-이…
[이슈 VIEW] ‘무한도전’ ‘나 혼자…

이슈포토

어깨 슬쩍 오프숄더
데님 핫 트렌드
로맨스 위 브로맨스
설렘 가득한 웨딩
"바람의 여신" 바람과 함께하는 스타…
팬츠슈트 vs 스커트슈트
보고 싶잖아 "그거"
천차만별 남자슈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