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이태임, 급격한 체중감량으로 “이명 들리고 빈혈” #다이어트 #후유증 [인터뷰 백업]
2017. 09.14(목) 09:24
시크뉴스 포토
[시크뉴스 김지영 기자] 배우 이태임이 ‘택시’에 출연해 화제가 된 가운데 과거 인터뷰 발언이 다시금 눈길을 끈다.

이태임은 지난달 서울 강남구 압구정동에 위치한 한 카페에서 시크뉴스와 종합편성채널 JTBC 드라마 ‘품위있는 그녀’의 종영 인터뷰를 진행했다.

이날 그는 “‘품위있는 그녀’로 배우로서의 면모를 보여드리고 싶었다”고 말문을 열었다. 과거 사건으로 인해 위기가 찾아왔지만 처음부터 다시 시작했다. ‘품위있는 그녀’를 통해 배우로서의 첫 발을 다시 디디고자 했다.

“다시 태어났다는 생각을 했어요. 그래서인지 이 작품이 제겐 너무 애정이 깊었어요. 물론 불륜이지만 배우로서 악녀라고 욕도 들어보고 뿌듯해요. 이제부터가 시작인 것 같아요”

그는 이번 작품을 통해 연기를 알아가는 과정과 재미를 느꼈다고 덧붙였다. 배우로서의 면모도 시청자분들에게 만족스러울 만큼 보여드린 것 같지만 단 한 가지 아쉬운 점이 있다고 했다.

“당시에 살을 너무 빼서 이 점이 제겐 조금 아쉬워요. 살을 다시 찌운 이유가 건강에 이상이 있음을 느꼈거든요. 귀가 울리고 앉았다 일어서면 ‘핑’하고 돌았어요. 저도 무섭더라고요. 진짜 쓰러질 것 같았어요.”

이태임은 ‘품위있는 그녀’ 종영 후 차기작 검토 및 휴식을 취하고 있다.

[김지영 기자 news@fashsionmk.co.kr / 사진= 시크뉴스 DB]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김민경의 컬러 스토리] 방탄소년단, 강…
[패션 신스틸러] ‘명불허전’ 김남길 김…
[스타 빅매치] 강다니엘 vs 육성재 ‘…

이슈포토

데님 핫 트렌드
트렌치코트 딜레마
"바람의 여신" 바람과 함께하는 스타…
센치한 블라우스
스웨터 vs 스웨트셔츠
로맨스 위 브로맨스
알듯 모를 듯 커플룩
천차만별 남자슈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