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용띠클럽' 5人 로망 실현 우정 여행, 소소한 웃음ㆍ순조로운 출발…시청률 4.8%
2017. 10.11(수) 09:35
시크뉴스 포토
[시크뉴스 안예랑 기자] '용띠 클럽' 다섯 친구의 소소한 우정 여행이 시작됐다.

10일 방송된 KBS 2TV 예능 '용띠클럽- 철부지 브로망스'에서는 연예계 절친 용띠 5인방 김종국 장혁 차태현 홍경민 홍경인의 우정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늦은 밤 여의도의 포장마차에서 모인 다섯 친구들의 만남으로 시작된 방송은 그들의 근황과 추억담, 5박 6일 동안 하고 싶은 '로망'이야기로 이어졌다.

첫 만남 뒤 며칠이 지나고 김종국이 대표가 되어 친구들의 집을 찾아 그들을 차에 태우고 본격적인 5박 6일 여행을 시작했다.

궁촌리에 도착한 그들은 식사를 하고 낮잠을 즐기는 등 소소한 우정여행을 즐겼다.

이들이 실현하고자 했던 첫 번째 로망은 포장마차였다. 이날 방송 말미에 용띠 다섯 친구들의 첫 번째 로망이 실현됐다. 포장마자 가오픈을 한 그들은 '홍차네장꾹'이라는 상호명까지 붙이며 장사 준비에 여념이 없었다.

이들이 연 포장마차에서 또 어떤 에피소드가 벌어질지 기대를 모았다.

이날 방송에서 보여준 다섯 사람은 20년이라는 세월에 걸맞게 찰떡 호흡을 자랑했다. 또 각자의 위치에서 캐릭터를 알아서 형성하는 모습도 웃음을 자아냈다.

묵직한 근육과 대비되는 수다쟁이 김종국은 진행병으로 끊임없는 웃음을 전했고 차태현은 친구들 앞에서 개구진 모습을 자랑했다. 홍경민은 진중했고 홍경인은 방송을 어색해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장혁도 진지함 속 허당기를 자랑하며 이들이 친할 수 밖에 없는 이유를 여실히 보였다.

시청률 전문 조사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이날 방송은 전국 기준 4.8%의 시청률을 기록하며 순조로운 출발을 보였다.

유쾌한 다섯 철부지의 '철이 없지 꿈이 없냐'를 테마로하는 우정 여행은 매주 화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안예랑 기자 news@fashionmk.co.kr/ 사진=KBS 제공]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home/chicnews/public_html/_read_db.php on line 187
[영화의상 STORY] 패피 김민희의 ‘…
[이슈 위클리] 워너원 도시락 논란부터 …
[공유 룩북] ‘도깨비’ 김신의 ‘낭만 …

이슈포토

센치한 블라우스
보고 싶잖아 "그거"
데님 핫 트렌드
알듯 모를 듯 커플룩
설렘 가득한 웨딩
팬츠슈트 vs 스커트슈트
트렌치코트 딜레마
2016 셔츠전성시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