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꾼’ 나나 “미모 자신감 넘치는 역할…연기‧실제 반반 섞어”
2017. 10.11(수) 11:24
나나
나나
[시크뉴스 김다운 기자] 배우 나나가 재치있는 캐릭터 소개를 전했다.

11일 서울시 강남구 압구정 CGV에서 영화 ‘꾼’ 제작보고회가 열린 가운데 배우 현빈 유지태 배성우 박성웅 나나 안세하와 장창원 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나나는 자신이 맡은 춘자 캐릭터에 대해 “미모에 대한 자신감이 넘치는 인물이다”라고 소개했다. 이에 MC 박경림은 “연기인가 실제인가?”라고 질문했고 나나는 “반반 섞어서 했다”고 재치있게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나나는 “미모로 한 번 시선을 끌고 손재간이 굉장히 뛰어난 친구여서 중요한 정보나 물건들을 빼내는 역할을 맡고 있다”고 캐릭터를 설명했다.

‘꾼’은 희대의 사기꾼을 잡기 위해 뭉친 ‘사기꾼 잡는 사기꾼들’의 예측불가 팀플레이를 다룬 범죄오락영화다. 오는 11월 개봉.

[김다운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김혜진 기자]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home/chicnews/public_html/_read_db.php on line 187
키워드 : | 나나
[스타 인앤아웃] 김수현·옥택연, 男 연…
[이슈 VIEW] 최시원 프렌치불독 사건…
[응답하라 셀럽뷰티] ‘병원선’ 하지원 …

최신기사

이슈포토

센치한 블라우스
설렘 가득한 웨딩
2016 셔츠전성시대
어깨 슬쩍 오프숄더
원피스 로망 혹은 원망
천차만별 남자슈트
"바람의 여신" 바람과 함께하는 스타…
스웨터 vs 스웨트셔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