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돈꽃’ 장혁·박세영·이순재, ‘폭풍 연기’ 대본 리딩 현장 포착
2017. 10.12(목) 09:42
MBC ‘돈꽃’
MBC ‘돈꽃’
[시크뉴스 김다운 기자] ‘돈꽃’의 대본 리딩 현장이 공개됐다.

오는 11월 첫 방송 예정인 MBC 새 주말드라마 ‘돈꽃’은 돈을 지배 하고 있다는 착각에 살지만 실은 돈에 먹혀버린 이들의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지난 26일 경기도 일산에서 ‘돈꽃’의 배우들과 주요 스태프들이 모인 전체 첫 대본 리딩이 진행됐다. 이날 현장에는 김희원 감독과 이명희 작가를 비롯해 배우 장혁 박세영 장승조 한소희 이순재 이미숙 선우재덕 등 주요 출연진이 대거 참석해 설렘 가득한 출발을 알렸다.

대본 리딩을 시작하기에 앞서 김희원 감독은 “정말 모시고 싶었던 배우 분들을 한 자리에 모시게 되어 행복하다. 이제 저만 잘하면 될 것 같다”고 소감을 전했다.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인사를 나눈 배우들은 막상 대본 리딩이 시작되자 실전을 방불케 하는 연기력을 뿜어내며 현장을 달궜다.

극중 고아원 출신에서 청아그룹 전략기획실 법무팀 상무까지 오른 인물 강필주를 연기하는 장혁은 특유의 카리스마와 흡입력 있는 연기력을 뽐내며 이목을 집중시켰다.

박세영은 진심이 담긴 운명적인 사랑을 꿈꾸는 캐릭터 나모현 역을 부드럽고 섬세한 연기로 이끌었으며 장부천 역을 맡은 장승조는 돈과 여자를 모두 가졌지만 그룹 승계를 위해 나모현과의 결혼을 선택하는 재벌 3세를 완벽히 표현했다. 여기에 이순재 이미숙 선우재덕 등 관록의 중견 배우들 역시 명품 연기로 분위기를 돋웠다.

제작진 측은 “‘돈꽃’의 모든 배우들이 캐릭터와 완벽하게 맞아떨어지는 싱크로율과 함께 연기 시너지를 발휘하고 있다. 각양각색 개성과 카리스마를 겸비한 이들의 명품 연기를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김다운 기자 news@fashionmk.co.kr/ 사진=MBC 제공]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키워드 : 돈꽃

이슈포토

천차만별 남자슈트
트렌치코트 딜레마
알듯 모를 듯 커플룩
"바람의 여신" 바람과 함께하는 스타…
원피스 로망 혹은 원망
로맨스 위 브로맨스
보고 싶잖아 "그거"
센치한 블라우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