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왕과 여자' 김구라 "양세형, 내 뒤 이을 대표 연예인"
2017. 11.14(화) 23:00
시크뉴스 포토
[시크뉴스 안예랑 기자] 김구라가 자신의 뒤를 이을 대표 연예인을 직접 뽑았다.

14일 방송되는 종합편성채널 MBN ‘왕과 여자’에서는 ‘폭군 광해를 만든 여인’이라는 주제로 왕의 뒤에 있었던 여인 김개시에 대한 이야기를 다룬다.

선조에게 승은을 받았던 김개시는 선조를 배신하고 광해군을 왕으로 만드는데 일조했다.

김구라는 해당 이야기를 듣던 중 “연예계에서도 똑같다”면서 “우리 회사 대표 연예인은 이경규 선배였는데 그가 나간 후 내가 대표 연예인이 됐다”고 말했다.

이어서 그는 “(소속사)대표에게 나 말고 예능계를 이끌 재목에게 올인 하라고 말했다”며 “나는 이제 자유롭고 싶다”고 소속사의 대표 연예인 자리에 대한 부담감을 토로했다.

김구라는 이어서 자신의 뒤를 이을 대표 연예인을 직접 뽑기도 했다. 그가 뽑은 연예인은 바로 양세형이었다. 김구라는 “세형이는 우리 예능계를 이끌 재목이다”면서 “나 말고 세형이를 키워줘야 한다”고 말해 양세형에 대한 믿음을 드러냈다.

[안예랑 기자 news@fashionmk.co.kr/ 사진=MBN 제공]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이슈포토

센치한 블라우스
"바람의 여신" 바람과 함께하는 스타…
보고 싶잖아 "그거"
로맨스 위 브로맨스
원피스 로망 혹은 원망
천차만별 남자슈트
데님 핫 트렌드
팬츠슈트 vs 스커트슈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