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롱패딩 아재편] 차승원 정우성 이서진 ‘후드 탈부착 VS 일체형’, 중년남 선택 TIP
2017. 11.21(화) 17:02
차승원, 다니엘 헤니, 정우성, 이서진
차승원, 다니엘 헤니, 정우성, 이서진
[시크뉴스 한숙인 기자] 초겨울 한파가 무섭게 몰아닥치면서 이른 아침 출근길에 나서는 3, 40대 남성들에게 두터운 겨울 아우터가 절실해질 때다. 출근길 패션 공식이 된 신사복과 패딩점퍼 조합이 다소 진부한 아재패션처럼 느껴진다면 롱패딩 점퍼가 패션 나이를 낮출 수 있다.

스트레이트 실루엣에 무릎 밑으로 내려오는 롱패딩 점퍼는 정장을 갖춰 입는 날에 코트처럼 걸치면 추위 차단 효과를 확실히 낼 수 있고 가벼운 산책길은 물론 어떤 상황에도 완벽한 아웃피트를 완성할 수 있다.

신사 정장이나 격식이 요구되는 비즈니스캐주얼룩 차림에는 차승원과 다니엘 헤니의 후드 탈부착 디자인을 고른다. 차승원처럼 배기팬츠와 바이커 재킷, 다니엘 헤니처럼 슬랙스와 티셔츠의 조합에 후드를 부착한 상태의 롱패딩 점퍼가 시크하게 어울리지만, 신사 정장에는 후드를 때고 입으면 격식을 무너뜨리지 않을 수 있다.

정우성과 이서진의 후드 일체형 롱패딩은 오프타임에서 빛을 발한다. 가벼운 산책이나 외출에는 정우성처럼 데님 팬츠와 맨투맨에, 조깅이나 트래킹 같은 야외 운동에는 이서진처럼 트렉슈트에 걸치면 활동성을 살려준다.

[한숙인 기자 news@fashionmk.co.kr/ 사진= 레드페이스 르까프 뉴발란스 머렐 제공]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home/chicnews/public_html/_read_db.php on line 187
키워드 : 겨울 롱패딩 | 롱패딩
[패션 읽기] 엄정화 ‘엔딩 크레딧’ V…
[영화 VS] ‘강철비’‧‘신…
인기절정 헤어스타일 리포트, 애쉬 염색부…

이슈포토

2016 셔츠전성시대
설렘 가득한 웨딩
보고 싶잖아 "그거"
천차만별 남자슈트
어깨 슬쩍 오프숄더
스웨터 vs 스웨트셔츠
센치한 블라우스
데님 핫 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