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예능 SCENE]'주간아이돌' 비, 혀 짧은 소리로 '고백송' 애교…'박진영-유희열' 능가?
2017. 12.07(목) 10:00
시크뉴스 포토
[시크뉴스 박수정 기자] 가수 비가 지난 6일 방송된 케이블TV MBC 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주간아이돌'에 출연했다.

이날 비는 '고백송'을 불러 달라는 MC 정형돈-데프콘의 요청에 안절부절 못하며 부끄러워했다.

정형돈은 "박진영, 유희열에 이어 (비가 하는 고백송)은 꼭 소장해야 한다"라고 비를 부추겼다. 앞서 '주간아이돌'에 출연한 박진영과 유희열은 '고백송'을 공개한 바 있다.

큰 결심을 한 듯 비는 혀 짧은 소리를 내며 '고백송'을 부르기 시작했다. 비의 과한 애교에 정형돈과 데프콘은 노래를 중단시켰다.

비는 "이걸 꼭 나에게 시켜야겠냐"며 "너무 못하겠다, 힘들다. 함께 해달라"라고 MC들에게 도움을 요청했다.

비의 간절한 요청에 정형돈이 나섰고, 두 사람은 듀엣 '고백송'을 선보였다. 특히 비보다 MC 정형돈이 더 신이 난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정형돈의 도움에 무사히 비는 무사히 '고백송' 도전에 성공했다.

[박수정 기자 news@fashionmk.co.kr/ 사진= MBC 에브리원 화면 캡쳐]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이슈포토

보고 싶잖아 "그거"
데님 핫 트렌드
설렘 가득한 웨딩
로맨스 위 브로맨스
센치한 블라우스
원피스 로망 혹은 원망
트렌치코트 딜레마
알듯 모를 듯 커플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