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드라마 SCENE] ‘황금빛 내 인생’ 박시후, 사업 ‘빨간불’… 김병기 “다리 분질렀다”
2018. 01.13(토) 21:20
KBS2
KBS2 '황금빛 내 인생'
[시크뉴스 김지영 기자] 배우 박시후가 ‘황금빛 내 인생’에서 위기를 직면했다.

13일 오후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황금빛 내 인생’(극본 소현경 연출 김형석)에서 최도경(박시후)는 자립하기 위해 연락을 닿고 있던 업체들로부터 “힘들다”라는 이야기를 들었다.

재차 걸려오는 전화는 사업을 진행할 수 없다는 이야기뿐이었고 최도경은 할아버지 노양호(김병기)를 의심했다.

때마침 노양호는 노명희(나영희)에게 “도경이 돌아올 거다”라고 했으며 노명희는 믿지 못하는 반응을 보였다.

이어 노양호는 “다리를 분질렀거든. 자기가 뛰어봤자 벼룩인줄도 모르고 곱게 자란 자기가 잘난 줄 알지. 누구 덕인 줄 모르고”라며 쓴 소리했다.

‘황금빛 내 인생’은 매주 토, 일요일 오후 7시 55분 방송된다.

[김지영 기자 news@fashionmk.co.kr/ 사진= KBS2 화면 캡쳐]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키워드 : 박시후 | 황금빛 내 인생

이슈포토

데님 핫 트렌드
트렌치코트 딜레마
어깨 슬쩍 오프숄더
센치한 블라우스
천차만별 남자슈트
2016 셔츠전성시대
로맨스 위 브로맨스
스웨터 vs 스웨트셔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