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

걸그룹 여자친구가 설명해주는 컬링 규칙, "헐, 업, 얍, 클린"은 무슨 뜻?
2018. 02.09(금) 10:03
시크뉴스 포토
[시크뉴스 안예랑 기자] 아이돌그룹 여자친구가 컬링 경기에서 선수들끼리 주고 받는 암호를 설명했다.

지난 8일 방송된 2018 평창동계올림픽 한국과 중국 컬링 믹스 더블 예선 경기에 앞서 MBC 중계 방송에 여자친구가 등장했다.

이날 여자친구는 컬링 실전 경기를 더 재미있게 보기 위한 각종 상식을 설명했다.

여자친구는 "경기 시작 전 빙판에 뿌려놓은 얼음 알갱이 페블, 스위핑으로 페블을 얼마나 많이 닦느냐에 따라서 스폰을 멀리 보내기도 한다는 사실"이라며 컬링 규칙을 설명했다.

이와 함께 신비, 소원, 엄지, 유주는 "헐, 업, 얍, 클린"이라고 외쳐 궁금증을 자아냈고, 은하는 "선수들끼리 정하는 암호다"고 말했다.

신비가 외친 "헐"은 '스위핑을 시작해'라는 뜻이며, 소원이 외친 "업"은 '스위핑을 하지 마'라는 뜻이었다.

엄지가 힘차게 외친 "얍"은 '스위핑을 시작하라'는 신호였으며, 유주가 외친 '클린'은 '스위핑을 적당히 하라'는 신호였다.

[안예랑 기자 news@fashionmk.co.kr/ 사진=MBC 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이슈포토

2016 셔츠전성시대
설렘 가득한 웨딩
"바람의 여신" 바람과 함께하는 스타…
보고 싶잖아 "그거"
스웨터 vs 스웨트셔츠
원피스 로망 혹은 원망
천차만별 남자슈트
어깨 슬쩍 오프숄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