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정영숙 “가정형편 어려워 ‘밑져야 본전’으로 탤런트 응시”
2018. 02.13(화) 09:15
시크뉴스 포토
[시크뉴스 김지영 기자]배우 정영숙이 ‘아침마당’에 출연해 탤런트로 데뷔하게 된 계기를 밝혔다.

13일 오전 방송된 KBS1 시사교양프로그램 ‘아침마당’에서는 ‘화요초대석’ 코너로 홍진영에 이어 정영숙이 출연했다.

정영숙은 “성격이 많이 내성적이다. 어렸을 적 신성일 씨가 동네에 촬영하러 오면 많이 보고 싶어도 멀리서 아닌 척 하고 몰래 지켜보던 때가 있을 정도로 내성적이었다”고 고백했다.

이어 “집이 어려웠다. 대학교 4학년 때 아르바이트를 해야 했고 학원가서 아이들도 가르쳤다”며 “방송국에서 공채를 뽑는다고 각 대학에 공문을 띄웠던 것 같다. 밑져야 본전으로 응시했고 집에 TV도 없어서 ‘영화배우 비슷한 것이겠거니 하고 지원했다”고 했다.

정영숙은 “숙명여대에서 5명 지원했는데 5명 다 붙었다”며 “지난 날을 생각해보니 전혀 생각이 없었는데도 운이 그렇게 되더라”고 말했다.

[김지영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 KBS1 화면 캡쳐]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이슈포토

설렘 가득한 웨딩
센치한 블라우스
원피스 로망 혹은 원망
로맨스 위 브로맨스
알듯 모를 듯 커플룩
천차만별 남자슈트
데님 핫 트렌드
어깨 슬쩍 오프숄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