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드라마 SCENE] ‘TV소설 파도야 파도야’ 정승호, 금괴 도둑 오해하는 이경진 말렸다
2018. 02.13(화) 09:26
시크뉴스 포토
[시크뉴스 최정은 기자] 아침 일일드라마 ‘TV소설 파도야 파도야’(극본 이현재 이향원, 연출 이덕건)의 정승호가 길거리에서 금괴 도둑을 오해하는 것을 보고 상황을 진정시켰다.

13일 오전 방송된 ‘TV소설 파도야 파도야’에서는 이옥분(이경진)이 길거리에서 손등에 점이 난 남자를 보고 “내 가방 내 놓으라?”라고 말했다.

이에 남자가 “어떤 사정이 있는지 모르지만 난 아니다”라고 말했지만 옥분은 “당신이 어제 피난길에 내 가방 훔쳐가지 않았느냐?”라고 우겼다.

남자가 “난 피난 간 일이 없다”라고 말하자 옥분은 “거짓말 하지 말라. 내 가방 내 놓으라”며 흥분했다.

남자는 화가 나 옥분을 때리려 했고 이때 지나가던 김상만(정승호)이 옥분을 말리며 “어떤 사정인지 모르겠지만 이 분은 여기서 오랫동안 산 사람이다. 피난 안 가셨다”라고 말하며 상황을 정리했다.

[최정은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KBS 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이슈포토

어깨 슬쩍 오프숄더
보고 싶잖아 "그거"
설렘 가득한 웨딩
데님 핫 트렌드
팬츠슈트 vs 스커트슈트
천차만별 남자슈트
센치한 블라우스
"바람의 여신" 바람과 함께하는 스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