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배우 정유진, FNC와 전속계약 체결...정해인·정우와 한솥밥
2018. 02.13(화) 09:32
시크뉴스 포토
[시크뉴스 홍혜민 기자] 모델 출신 배우 정유진이 FNC엔터테인먼트에 새 둥지를 틀었다.

FNC엔터테인먼트는 13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정유진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어 FNC 측은 “주목받고 있는 배우인 만큼 다양한 분야에서 활약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방송 관계자들에게 신선하면서도 세련된 마스크로 눈길을 끌고 있는 정유진은 SBS 드라마 ‘풍문으로 들었소’로 데뷔했다. 이후 온스타일 ‘처음이라서’, KBS2 ‘무림학교’, MBC 'W(더블유)에서 연거푸 주조연을 꿰차며 존재감을 나타냈다.

정유진은 ‘풍문으로 들었소’에서 호흡을 맞춘 안판석 감독의 신작 JTBC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합류 소식을 알렸다. 그는 세련된 외모와 스마트함으로 인기 많은 매장총괄팀 대리 강세영 역을 맡아 드라마의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또한 최근에는 드라마에 이어 영화에서도 주연을 맡아 기대를 이끌고 있다. 영화 ‘좋아해줘’로 스크린에 데뷔해 인상적인 연기를 선보였던 그는 영화 ‘여름 방학’에서 버스 기사 봉수(김희원 역)의 매력적인 아내 수연 역을 맡아 관객들을 찾을 예정이다.

FNC는 정진영, 이동건, 정우, 정해인, 정혜성 등 다양한 색깔을 지닌 배우들이 소속돼 있다. 또한 가수·배우·예능인의 매니지먼트는 물론 음반 및 공연 제작, 드라마·예능 제작, 아카데미 운영 등에서 활발히 사업을 이어가며 종합엔터테인먼트 기업으로 기반을 다져가고 있다.

[홍혜민 기자 news@fashionmk.co.kr/사진=FNC엔터테인먼트 제공]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이슈포토

어깨 슬쩍 오프숄더
"바람의 여신" 바람과 함께하는 스타…
천차만별 남자슈트
스웨터 vs 스웨트셔츠
팬츠슈트 vs 스커트슈트
설렘 가득한 웨딩
로맨스 위 브로맨스
보고 싶잖아 "그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