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2018 #MeToo]갓세븐 진영·JB "'미투 운동' 응원, 용기에 박수 보내고 싶다"
2018. 03.12(월) 09:00
시크뉴스 포토
[시크뉴스 박수정 기자] 그룹 갓세븐 멤버 진영과 JB가 미투(Me Too) 운동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

최근 서울 성동구 성수동에 위치한 한 카페에서 새 앨범 'Eyes On You'로 컴백하는 갓세븐을 만나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최근 불거진 '아이돌 미투' 등 연예계 전반으로 확산되고 있는 미투 운동에 대해 갓세븐 멤버 진영은 "용기 있게 이야기를 해주신 모든 분들께 박수를 보내고 싶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그는 "문화계·연예계 뿐만 아니라 곳곳에 숨겨져 있는 아픔이 있을 거라 생각한다. '미투 운동' 이후에 아픔을 털어버리시고 당당하게 일어날 수 있었으면 좋겠다. 미투 운동이 좋은 영향이 돼서 사회전반에 퍼져나가길 바란다. 응원합니다"라고 덧붙였다.

JB는 "(미투 운동이 밑거름이 돼서) 이런 불미스러운 일들이 없어지기를 바란다. 스스로도 올바르게 성장해야겠다는 생각이 든다. 더 나아가 제가 선배가 됐을 때, 부끄런점 없이 모범이 됐으면 좋겠다는 생각도 했다"라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그는 JYP엔터테인먼트 내의 이와 관련한 교육이 있냐는 물음에 "회사 내에 (연습생과 아티스트들을 위한) 여러가지 프로그램이 있다. 연습생 때부터 성교육을 받아왔다. '멘탈 케어'도 받을 수 있다. 박진영 사장님께서 인성을 가장 중요시하고 있다. 늘 그런 이야기들을 나누고, 조언도 많이 하는 편이다"라고 답했다.

갓세븐은 12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타이틀곡 'Look'을 포함한 새 앨범 'Eyes On You'를 발매한다.

[박수정 기자 news@fashionmk.co.kr/ 사진= JYP엔터테인먼트 제공]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이슈포토

트렌치코트 딜레마
데님 핫 트렌드
팬츠슈트 vs 스커트슈트
천차만별 남자슈트
2016 셔츠전성시대
센치한 블라우스
보고 싶잖아 "그거"
설렘 가득한 웨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