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키워드 인터뷰] 성혁이 밝힌 #진짜_사나이 #팔굽혀펴기 #요정
2018. 03.13(화) 16:00
시크뉴스 포토
[시크뉴스 김지영 기자] 배우 성혁이 과거 출연한 MBC 예능프로그램 ‘진짜 사나이’를 언급했다.

성혁은 최근 서울 종로구 명동에 위치한 FNC WOW에서 시크뉴스와 케이블TV tvN 드라마 ‘화유기’(극본 홍정은, 홍미란 연출 박홍균, 김병수, 김정현)의 종영 인터뷰를 진행했다.

드라마와 관련된 이야기를 나눈 후 성혁은 과거 예능 출연했던 것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 그는 “예능 출연으로 이미지가 달라진 다는 것에 걱정을 하진 않았다. 내가 진지한 성격을 갖고 있으니 오히려 바라보는 시청자들에겐 웃음으로 작용할 수 있을 것 같았다”고 말했다.

성혁은 “그런데 ‘진짜 사나이’에 출연하고 예상치 못한 말을 많이 들었다. 허세가 보인다거나 성격이 안 좋을 것 같다는 댓글들이었다”며 “‘예능이 이렇게 될 수도 있구나’싶었다. 또 분명히 좋게 봐주신 분들도 있을 거다. 예능에 출연한다는 것이 장단점이 있는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그렇지만 안 좋은 댓글을 받는 것을 염려하면 재미가 반감되지 않나”라고 첨언했다.

그는 “‘진짜 사나이’에서 제대로 보여드리지 못했던 팔굽혀펴기는 지금도 하고 있다. 그게 예능의 재민데 포털사이트 지식을 물어보는 섹션에서 ‘성혁 팔굽혀펴기 몇 개 했나요’라는 질문도 있다. ‘이런 게 궁금한가’ 싶었고 또 한편으론 ‘궁금할 수 있지’하는 생각이 들었다. ‘팔굽혀펴기 요정’이라는 별명이 생겼지만”이라고 말하며 웃음을 보였다.

또한 성혁은 “다음에 예능하면 진짜 그 모습을 보여드릴 거다. 적합한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해 다른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단언했으며 “인터넷 댓글은 신경 안 쓰지만 억울함이 있으니 풀고 싶다. 운동을 즐겨 하고 능력이 뛰어난데 그런 식으로 희화화 되는 것이 속상했다. 가벼워지는 느낌이 있으니까. 하지만 그것도 하나의 경험인 것 같다”고 속내를 털어놨다.

[김지영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 권광일 기자]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이슈포토

스웨터 vs 스웨트셔츠
설렘 가득한 웨딩
알듯 모를 듯 커플룩
어깨 슬쩍 오프숄더
팬츠슈트 vs 스커트슈트
"바람의 여신" 바람과 함께하는 스타…
천차만별 남자슈트
보고 싶잖아 "그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