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섹션TV 연예통신’ 박희순 “'머니백' 촬영 도중 엉덩이 부분 심하게 찢어져”
2018. 04.16(월) 21:50
시크뉴스 포토
[시크뉴스 이상지 기자] 16일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 박희순이 영화 '머니백' 비하인드 스토리를 밝혔다.

박희순은 “임원희씨랑 처음으로 연기를 하는데 옷을 맞췄다. 그런데 바지가 맞지 않더라. 엉덩이 부분이 심하게 찢어졌다”고 비화를 밝혔다.

이어 그는 “리얼하게 맞는 모습에서 아팠다”고 덧붙여 시청자들의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상지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MBC 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이슈포토

"바람의 여신" 바람과 함께하는 스타…
로맨스 위 브로맨스
팬츠슈트 vs 스커트슈트
2016 셔츠전성시대
어깨 슬쩍 오프숄더
원피스 로망 혹은 원망
설렘 가득한 웨딩
트렌치코트 딜레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