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알고 보니 1년째” 이이경♥정인선, 청춘 스타들의 쿨한 연애 인정 [종합]
2018. 04.17(화) 15:05
시크뉴스 포토
[시크뉴스 김지영 기자] ‘으라차차 와이키키’에서 합을 맞췄던 배우 이이경, 정인선이 알고 보니 1년째 연애 중이었다.

17일 한 매체는 이이경과 정인선이 지난해 지인의 소개로 만나 좋은 감정을 갖게 됐고 연인 관계로 발전했다고 보도했다.

이후 이들은 종합편성채널 JTBC ‘으라차차 와이키키’에 함께 출연하게 됐음에도 작품에 지장을 줄까봐 아무에게도 연인임을 드러내지 않았음은 물론 데이트도 하지 않았다고 덧붙였다.

특히나 이이경과 정인선은 극 중 다른 배우와 러브라인이었던 상황. 이에 최측근을 제외하곤 이들이 연인 관계라는 것을 아무도 알지 못했다.

이러한 사실이 뒤늦게 밝혀지자 이이경의 소속사 BH엔터테인먼트 측은 시크뉴스에 “정인선과 열애하는 것이 맞다”고 빠르게 인정했다.

정인선의 소속사 씨제스 엔터테인먼트 측은 시크뉴스에 “본인 확인 결과, 좋은 감정을 가지고 있는 것이 맞고 다만 두 사람이 시작하는 단계이니만큼 따뜻한 시선으로 지켜봐 주길 부탁한다”고 전했다.

배우의 이미지에 영향을 끼치는 사생활은 공개하기 어려운 것이 보통의 상황. 그러나 이들은 작품에 해를 끼치지 않도록 모범적인 자세를 보이는 것은 물론, 망설임과 거리낌 없는 ‘쿨’한 열애 인정으로 많은 이들의 축하를 받고 있다.

[김지영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 시크뉴스 DB]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이슈포토

어깨 슬쩍 오프숄더
보고 싶잖아 "그거"
팬츠슈트 vs 스커트슈트
데님 핫 트렌드
"바람의 여신" 바람과 함께하는 스타…
설렘 가득한 웨딩
2016 셔츠전성시대
천차만별 남자슈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