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어바웃 타임' 김형식 감독 "이서원 하차, 대체 배우 찾는 중…무리 없게 일정 조율중"
2018. 05.17(목) 14:33
시크뉴스 포토
[시크뉴스 안예랑 기자] '어바웃 타임' 김형식 감독이 이서원 하차로 인한 추후 촬영 계획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17일 오후 서울 영등포에 위치한 타임스퀘어에서는 tvN 새 드라마 ‘멈추고 싶은 순간:어바웃 타임’(극본 추혜미, 연출 김형식, 이하 ‘어바웃 타임’)의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날 자리에는 김형식감독, 이상윤, 이성경, 임세미, 한승연, 김로운이 참석했다.

지난 16일 ‘어바웃 타임’ 출연자였던 배우 이서원이 동료 연예인을 성추행하고 흉기로 위협한 혐의로 조사를 받았다는 사실이 알려졌다. ‘어바웃타임’ 측은 공식 입장을 통해 이서원의 하차 소식을 전했고, 이서원의 분량을 재촬영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김형식 감독은 “저희도 어제 저녁 소속사를 통해 상황을 전달 받았다. 입장 발표를 했던 것처럼 이서원 씨는 하차를 하게 됐다”고 말했다.

또 “재유라는 캐릭터가 비중이 크지 않지만 스토리 전개상 필요한 인물이기 때문에 대체할 배우를 찾고 있다”고 앞으로의 계획을 밝혔다.

이와 함께 ‘어바웃 타입’의 스태프로 추정되는 누리꾼이 추가 촬영분에 대한 고충을 온라인상에 토로한 것에 대해 “스태프가 올린 글처럼 배우의 하차로 인해서 벌어질 수 있는 일정상의 어려운 문제에 대비하기 위해 추가 인력을 투입하거나 다른 일정을 조율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어바웃 타임’은 수명 시계를 보는 능력을 지닌 여자 미카와 악연인지 인연인지 모를 운명에 엮인 남자 도하가 만나 사랑만이 구현할 수 있는 마법 같은 순간을 담아낸 운명구원 로맨스다. ‘어바웃 타임’은 오는 21일 오후 9시 30분 첫 방송된다.

[안예랑 기자 news@fashionmk.co.kr/ 사진=권광일 기자 ]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이슈포토

설렘 가득한 웨딩
트렌치코트 딜레마
스웨터 vs 스웨트셔츠
알듯 모를 듯 커플룩
"바람의 여신" 바람과 함께하는 스타…
천차만별 남자슈트
로맨스 위 브로맨스
원피스 로망 혹은 원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