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5분 인터뷰] ‘독전’ 강승현 “류준열, 락 같았던 초반… 장난기 많은 줄 몰랐다”
2018. 06.12(화) 17:21
시크뉴스 포토
[시크뉴스 김지영 기자] 모델 겸 배우 강승현이 ‘독전’에서 함께 호흡을 맞췄던 류준열을 언급했다.

강승현은 최근 개봉작 영화 ‘독전’(감독 이해영)에서 형사 원호(조진웅)과 한 팀을 이뤄 이선생을 쫓는 소연으로 분했다. 강승현은 ‘독전’ 후일담을 전하기 위해 12일 오후 서울 강남구에 위치한 시크뉴스 사옥을 찾았다.

극 중 소연은 원호의 팀원 중 하나이자 박선창(박해준)을 속이기 위해 의외의 면모를 보이기도 한다. 특히 원호와 손을 잡고 락(류준열)과 함께하며 이 선생을 추적한다.

강승현은 조진웅을 비롯한 형사 팀원들만큼이나 대부분의 시간을 함께했던 류준열에 대해 “매체에서 접했던 류준열과 실제 현장에서 만났던 류준열은 정말 똑같았다”고 회상했다.

이어 그는 “형사 역을 맡은 팀원들끼리는 촬영 전부터 친해져 있었고 연기의 사소한 부분까지 서로 상의를 했었다. 그럴 때 류준열은 함께 대화를 나눌 때도 있었지만 옆에서 외로이 있었던 적도 많았다”며 “락의 서사를 알고 나니 류준열이 초반엔 락의 감정선을 유지하기 위해 그렇게 있었던 것 같다”고 말했다.

강승현은 “초반에는 그렇게 장난기가 많은 줄 몰랐다. 점차 시간이 지나 다양한 모습들을 보고 감정의 소용돌이들을 지켜본 결과, 제가 매체에서 봤던 류준열이 실제 모습에서도 있다는 것을 알았다”며 “류준열은 여러 가지 에너지가 있는 배우라고 느꼈다”고 설명했다.

[김지영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 YG 엔터테인먼트, YG 케이플러스 제공]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이슈포토

설렘 가득한 웨딩
어깨 슬쩍 오프숄더
보고 싶잖아 "그거"
2016 셔츠전성시대
팬츠슈트 vs 스커트슈트
"바람의 여신" 바람과 함께하는 스타…
센치한 블라우스
천차만별 남자슈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