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드라마 SCENE] '김비서가 왜그럴까' 박서준, "이제부터 내 여자니까" 박민영에 '무한 애정'
2018. 07.12(목) 00:00
시크뉴스 포토
[시크뉴스 심솔아 기자] '김비서가 왜그럴까' 박서준이 박민영에게 무한 애정을 보냈다.

11일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김비서가 왜그럴까' 김미소(박민영)와 이영준(박서준)의 과거가 드러나고 이영준과 김미소의 핑크빛 로맨스가 이어졌다.

이날 방송에서 서로에 대한 오해를 모두 풀게된 김미소와 이영준은 다시 티격태격하기 시작했다.

이영준은 결근을 요구했고 김미소는 출근을 주장했다. 이영준은 "이제부터 내 여자니까"라며 애정을 드러냈다.

그러자 김미소는 "제 손 오그라든거 어떻게 하실거에요?"라며 당황했고 이영준은 "오그라든 손으로 일하기 힘드니까 오늘 쉬는거 확정 무슨 일 있으면 바로 전화해"라며 출근을 만류했다.

그러나 김미소는 회사로 출근했다. 이영준은 "오늘 출근하지 말라고 했을텐데 특혜를 왜 이렇게 싫어하나. 웃지마. 마음에 안들어 김비서"라고 말했다.

[심솔아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tvN 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이슈포토

어깨 슬쩍 오프숄더
로맨스 위 브로맨스
알듯 모를 듯 커플룩
천차만별 남자슈트
센치한 블라우스
설렘 가득한 웨딩
원피스 로망 혹은 원망
데님 핫 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