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컬투쇼’ 트와이스 지효 “M/V 촬영 시 태닝 오일 발라”, 건강미인의 비법?
2018. 07.12(목) 14:58
SBS
SBS '컬투쇼'
[시크뉴스 전지예 기자] ‘컬투쇼’ 트와이스 지효가 뮤직비디오 촬영 비하인드를 밝혔다.

12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 탈출 컬투쇼’(이하 ‘컬투쇼’)에서는 스페셜 DJ 장도연과 그룹 트와이스가 출연했다.

이날 Dance The Night Away로 컴백한 트와이스와 뮤직비디오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김태균은 “뮤직비디오 찍은 곳이 어디냐”고 물었고 다현은 “오키나와에서 찍었다”고 답했다.

김태균은 “정말 시원해 보이는 데 덥지 않았냐”고 질문했고 지효는 “정말 죽는 줄 알았다. 엄청 탔다”고 솔직하게 밝혔다.

다현은 “저는 엄청 열심히 선크림을 발라서 별로 안 탔다. 빨개지긴 했다”고 말했다.

이어 가장 많이 탄 멤버로 지효가 지목됐고 지효는 “제가 원래 잘 타는 편이기도 하고 태우고 싶어서 오일도 발랐다”고 말했다.

장도연은 “지효 씨가 이목구비가 뚜렷해서 외국배우 같다. 건강미 있다”며 지효의 외모를 칭찬했다.

[전지예 기자 news@fashionmk.co.kr/ 사진= SBS 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이슈포토

팬츠슈트 vs 스커트슈트
어깨 슬쩍 오프숄더
로맨스 위 브로맨스
2016 셔츠전성시대
스웨터 vs 스웨트셔츠
센치한 블라우스
트렌치코트 딜레마
보고 싶잖아 "그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