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보이스2' 더욱 거대해진 惡 예고, "싸이코패스 한 명 아닌 공범"
2018. 08.10(금) 17:38
시크뉴스 포토
[시크뉴스 안예랑 기자] '보이스2' 악이 더욱 거대해졌다.

오는 11일 오후 방송되는 케이블TV OCN 오리지널 드라마 '보이스2'(극본 마진원, 연출 이승영)에 등장하는 악이 베일을 한꺼풀 벗었다.

'보이스1' 김재욱이 연기했던 모태구는 강력한 인상을 남기며 극의 서늘함과 공포를 책임졌다. '역대급 악역'이라고 불릴 정도로 완벽한 캐릭터였던 모태구에 이어 '보이스2'에도 악역이 등장한다.

그러나 이번 시즌의 악은 더욱 거대해졌다. "잠깐만 기다려, 귀를 갖고 싶다는 사람이 있어서. 안 아프게 해줄게"라는 대사 한 마디로 살인마는 존재감을 드러냈다.

이에 이승영 감독은 "시즌1에서 싸이코패스 한 명을 중심으로 한 이야기가 펼쳐졌다면 시즌2에서는 웹상에서 여러 공범들이 서로 연락을 취하면서 훨씬 더 정교한 범죄를 저지른다"고 설명했다.

시즌2의 악의 정체는 개인이 아닌 증오로 가득한 범죄집단인 것. 그 면면이 드러나지 않은 상황에서 최근 한국 사회에서 벌어지고 있는 생생한 사건들과 맞닿은 악의 이야기가 어떻게 전개될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보이스2'는 오는 11일 오후 10시 20분 첫방송된다.

[안예랑 기자 news@fashionmk.co.kr/ 사진=OCN 제공]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이슈포토

설렘 가득한 웨딩
트렌치코트 딜레마
원피스 로망 혹은 원망
데님 핫 트렌드
천차만별 남자슈트
로맨스 위 브로맨스
보고 싶잖아 "그거"
스웨터 vs 스웨트셔츠